본문 바로가기

♬ Art Salon/음악,영화,연예,문화

어벤저스2 수현(김수현) 브레인 출연 사진 모음 1


미드 마르코폴로 시즌1 리뷰,  마르코폴로 / 어벤져스2 관련 인터뷰 영상, 인터뷰 영어 원문 등

   
어벤저스2 출연으로 관심을 모았던 김수현을 처음으로 본 건 브레인 이라는 신하균 주연의 드라마였습니다.

동양적인 얼굴과 서구적인 큰 키가 인상적이었고, 톡톡튀는 매력으로 드라마에 활기를 넣어주면서 전개과정에서도 큰 몫을 했지요.

사실 그때 볼때는 몇 편 안봐서… 드라마 전반에 걸쳐 나왔는지 몰랐고 잠깐 나왔는지 알았는데요. 이번 연휴에 정주행해보니 꽤 비중있는 조연이었네요. 20부작인데... 아직 못본분께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비뚤어진 마음의 강훈(신하균)의 모습은 보는 사람들 마음을 짠하는게 있지요... 나 자신을 보는듯한 느낌도 조금씩 느껴졌구요... 신경외과를 다루는 부분 등 그 외 여러 요소가 많이 있습니다. 갈등도 많지만 마지막에는 훈훈하게 끝나지요.  

저야 뭐 시원시원한 수현의 성격이 제 스타일이다보니 (물론 외모도)   외사랑을 하는 수현쪽에 감정이입이 많이 되었었구요. 신하균 연기도 좋아합니다... 작년에 신하균이 주연한 런닝맨 진짜 대박 재밌었는데... 흥행이 약해서 쩝... 장면 전환등에서 B급의 냄새가 풍기긴 했지만... 정말 재밌는 영화입니다.

어제 글을 올렸는데 그 새 좋은 소식이 있어서 내용을 좀 추가합니다. (좋은 소식 앞두고 글 올렸던거가 뭔가 괜히 더 제 기분을 좋게 만드는군요... 꼭 좋은 소식이 있을것을 제가 예측한거처럼^^)

‘어벤져스2’ 수현, 조니뎁 소속 美에이전시 UTA와 전속계약 ▶ http://bit.ly/1v3vq6U

트위터보면... 미드 '마르코폴로' 에서도 액션씬이 있는거 같으시던데 비중이 어느 정도 되는지 모르겠습니다만...

마르코폴로 방영오면 열심히 봐야겠네요.


브레인 다음에 시트콤을 하기도 했는데 잠깐 보니 별로 재미가 없는거 같아서 보진 않았었구요 ( 한국 시트콤은 제 취향에는 다 너무 싱거워서 말이죠… )

이후 7급 공무원에도 나왔다는데... 워낙 제취향이 아니라서... 수현이 나왔다는거도.. 그 영화에 누가 주연이었는지도.. 기억에 없네요;; 킬러 역할같은게 아니었을까 추측이 되기도 하고;; 이 영화 아예 기억이 안나!!! ^^;;

브레인때문에 수현이 인기 대박날줄 알았는데 당시 그닥 반응이 없었던거 같습니다. 드라마도 중박정도는 친거 같은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여자가 수현처럼 키가 크면 아마 부담을 느끼는거 같습니다. 얼굴의 경우에도 수현처럼 완벽한 미인 스타일을 부담스러워하는거 같기도 하구요... 어벤저스2 캐스팅 이후에도... 암튼 제 예상보다 인지도나 인기가 낮아서 의외더라구요.

큰 키 때문에 아무래도 역할에 많은 제한이 있을수도 있을거 같아요. 그래도 큰 키가 어벤저스2 캐스팅에는 큰 몫을 한 거 같습니다.

원래 김수현으로 알고 있었는데 사극과 별그대등으로 대박난 남자 김수현때문에… 수현이라고 활동하고 있지요.

저한테는 김수현 하면... 이 클라우디아 수현님이 남자 김수현보다 당연 먼저 떠오릅니다만^^ 암튼 앞으로 더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사진 좀 올려볼께요. 너무 많아서 글 2개로 나누어야 할 거 같네요.

김수현 사진 모음 (브레인)


병실에서 아빠 아프다고 뻥쳐서 이강훈(신하균) 급호출

이강훈 중간에 내려버림.  감히 나를??@.@

( 그러고보니 비의 연인이신 모 여자 연기자분의 대표 표정이네요 )

시원하고 자신감 넘치는 역할을 잘 해주었습니다. 재미있고 다채로운 표정도 많이 볼 수 있었어요. 

연기파인 신하균과 상대역 하는게 부담스러웠을겁니다. 자기 연기가 딸리면 티가 심하게 날 수 있으니까요.

장유진 쌩까는 강훈의 역할때문에 리액션하는게 쉽지 않았을텐데 연기를 잘 해주었습니다. 

'나 연기해요' 이런 느낌이 아주 없었던건 아니지만 전반적으로 어색함도 없고 신하균과 잘 조화를 이루었습니다.



드라마에 환자 이야기들이 조금씩 나오는데요. 신경외과 얘기이다보니 수술후에 회복전에 재미난 에피소드들이 많이 있었어요. 부하 대리 남직원이 오자 '나 너 볼때마다 자고 싶었어' 이런 얘기를 하며 돌진하는 여자과장님.

뒷모습 남자가 누군지 아시겠습니까? 아래 사진에 나오지요... 요새 개콘에서 억수르로 맹활약하고 있는 분^^


드라마 영화 통틀어 저렇게 큰 립스틱 자욱은 처음 봅니다 :)

 

브레인 이후에 수현씨 트위터도 예전부터 팔로우하고 있는데요. 오늘 보니 페이스북도 하고 있네요. (페북은 회사에서 올리는거 같기도 합니다)

트위터 팔로우하면서 외국생활을 했구나 라는건 알았는데 서핑해보시면 더 놀랄거에요. 완전 엄친아? 엄친녀?

트윗은 영어로도 올리시고, 본인 읽는 책도 소개하고 (번역한적도 있음), 일할때 모습 사진이나 사적인 사진도 종종 올리는데요. 늘 밝고 건강한 에너지가 느껴져서 좋더라구요.  

저처럼 성격이 그리 밝지 않은 사람은 밝은 분들의 트위터를 팔로우 하는것만으로도 정신적으로 힘이 되는거 같습니다. 게다가 트위터는 워낙 대한민국이 너무 막장이 되어버려서... 그런 부분에 대한 얘기가 많다보니... 물론 트위터가 바른 언론 역할을 수행하는건 맞지만 트윗들 읽다보면 너무 우울해지기도 하니까... 밝은 트윗을 보면 기분이 좀 나아지지요^^

전화 수십통하고 다 죽어가는 목소리로 전화해놓고 이후에 안받음. 강훈은 뭐 잘못된거 아닌가 하고 급하게 달려갔으나 뽀시시 샤워하고^^;; 기다리고 있는 유진



비교불가 돋보이는 미모...

백허그 but 이강훈은 뿌리치고 뒤도 안돌아보고 나가는데... 현실에서는 결코 없을법한 ㅋㅋ....  

혹 있더라도 저렇게 맘아프게 하고 가면 가다 자빠져서 코라도 깨져야...



난 포기하지 않는다!  그럼 태워라도 주겠다고 나가보지만 강훈은 ;;

강훈의 동생과 친분을 맺는 장유진

재미나고 러블리한 표정도 많았는데... 드라마 보시면 직접 느끼실수 있어요

영어 실력을 뽐냄. 럭셔리한 패션이 너무 잘 어울리네요...

우띠!!!   요새 되는일이 왜 이렇게 없어 !!


폰 CF의 한 장면인듯^^


미드 마르코폴로 시즌1 리뷰,  마르코폴로 / 어벤져스2 관련 인터뷰 영상, 인터뷰 영어 원문 등

    
글재주가 부족해서 포스팅에 시간이 많이 걸려요;; 기운 좀 불어넣어주시렵니까?

 아래  공감 버튼 눌러주시면 힘도 펄펄 나고 happy 해진답니다 ㅎㅎ  로그인 필요없어요^^